영성코너
  • 신앙상담
  • 5분교리
  • 강론
  • 자료실
피정프로그램안내
후원회안내
오시는길
홈 > 영성코너 > 신앙상담
신앙상담
십자성호를 긋는 그 의미와 유래를 알고 싶습니다.
작성일 : 2014.03.24   조회수 : 2,062
안녕하십니까? 저는 작은 식당을 경영하고 있는 40대 중반의 신자입니다. 식당에서 장사를 하면서 교우들이 성호경을 긋고 식사하는 모습을 보게 됩니다. 그때 그 반가움이 크지만 아쉬운 점은 많은 경우 형식적으로 빨리 하는 것을 봅니다. 이번 기회에 십자성호를 긋는 그 의미와 유래를 알고 싶습니다.
천주교 신자가 몸에 십자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하는 것은 초세기부터 신자들 사이에 전해 오는 경건한 관습이었습니다. 2세기의 학자 떼르뚤이아노(160-240)는 "우리는 외출할 때와 집에 들어와서, 옷 입을 때, 얼굴을 씻을 때, 음식을 먹기 전 후, 잠들기 전, 그 밖의 행사에서, 늘 몸에 십자성호를 긋는다."라고 하였습니다. 성호경은 크게 두 가지의 뜻이 있습니다. 첫째, 십자모양을 긋는 것은 예수 그리스도께서 돌아가신 십자가를 표시합니다. 그리스도께서는 십자가의 죽음으로 세상 만민의 죄를 없이 해주셨습니다. 그래서 십자가를 긋는 이유의 첫 번째는 내 죄의 용서에 대한 감사이고 구원에 대한 믿음입니다. 군인은 군복을 입음으로 군인임을 표시하듯 하느님을 공경하는 우리는 십자성호를 통해 구원의 보증을 누리는 가톨릭 신자임을 드러냅니다.

두 번째는 가톨릭교회의 교리 중에 가장 핵심적이며 이해하기 힘든 교리는 한 분 이신 하느님께서 성부, 성자, 성령 세위를 가진다는 삼위일체 교리입니다. 우리는 성호를 그을 때 알아듣기 힘들지만 하느님께서 가르쳐주신 것이니 그대로 승복하고 믿겠다는 뜻에서 성호경을 통하여 우리는 성부 하느님, 성자하느님, 성령 하느님께 대한 우리의 믿음을 표시합니다. 그러므로 십자 성호를 그음으로써 우리는 삼위일체의 신비와 그리스도 강생의 신비로운 교리에 대한 신앙을 표시하며 경건한 신앙행위를 하게 됩니다. 유혹을 당할 때나 용기가 필요할 때 이마에 십자가를 긋는 행위는 사도시대부터이고 입술과 가슴에 성호를 긋는 것은 4세기이후 그리고 현재 우리가 많이 쓰고 있는 큰 십자성호는 개별적으로 이루어지다가 11세기이후부터 온 교회로 전파되었다고 합니다.
목록